학자금플랜

FAFSA, 매해 재 신청해야

학생이 재학하는 4년동안 부모님의 직장과 직업이 달라질수 있고, 부모님의 자산의 형태가 변할수도 있고, 학생이 아르바이트를 통해 인컴이 발생할수 있다. 또한 집안에 갑자기 환자가 발생해 과대한 의료비를 지출하는 특수 상황도 생길수 가 있고, 학생의 형제 자매가 대학 입학을 하거나 졸업를 하는 등 여러 변수가 생길수 있기에 매해 재 신청을 해야 한다.

많은 학부모님들이 오해하고 있는 것 중 하나가 있다. FAFSA를 신청후 받는 학자금 보조는 아이가 재학하는 4년내내 매해 똑같은 금액의 학자금 보조를 받는다고 알고 계신다는 것이다. 하지만 학비 보조가 필요한 학생이라면 FAFSA 신청은 매해마다 해야 한다. 왜냐하면 FAFSA는 학자금 보조 수혜자격과 액수를 결정짓는 가장 기본이 되는 자료이고, 또 그 수혜자격은 일년으로 끝나기 때문이다. 그래도 다행인건 FAFSA Renewal이라는 제도가 있어 두번째 세번째 신청시엔 휠씬 더 쉽고 간편한 형식의 절차를 따르기만 하면 된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왜 매해 신청을 해야 할까? 학생 가정의 재정 상태와 가족구성의 형태가 매년 조금씩 달라질수 있기 때문이다. 학생이 재학하는 4년동안 부모님의 직장과 직업이 달라질수 있고. 부모님의 자산의 형태가 변할수도 있고, 학생이 아르바이트를 통해 인컴이 발생할수도 있다. 또한 집안에 갑자기 환자가 발생해 과대한 의료비를 지출하는 특수 상황도 생길수 가 있고, 학생의 형제 자매가 대학 입학을 하거나 졸업를 하는 등 여러 변수가 생길수 있기에 매해 재 신청을 해야 한다.

특히, 대학에 다니는 학생 수가 증가하면 가정 분담금(Expected Family Contribution, EFC)에 큰 영향을 미친다. 대학에 다니는 학생의 숫자가 2명 이상인 경우 재정 부담이 커지기 때문에 가정내의 대학 재학생의 숫자에 따라 EFC 또한 줄어들기도 한다. 이는 더 많은 학자금 보조를 받을수 있다는 뜻이기도 하다.

EFC는 학생이 대학을 다니는 동안 해당 가정에서 부담하는 비용이다. 이는 각 가정의 경제 사정에 따라 얼마를 부담할수 있는지가 결정되고 이 EFC를 결정하는 주요항목은 Parents' Income, Parents' assets (cash, savings, home equity, other real estate and investments), Size of Family, Number of children attending college, Student's income, Student's assets (cash, savings, trusts, and other investments) 등이다. 즉, 부모님의 수입과 자산, 학생의 수입과 자산, 가족의 숫자, 대학에 다니는 학생의 숫자에 근거하여 계산한다.

따라서 매년 빠짐없이 학자금 신청을 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FAFSA 재신청은 처음 신청할때보다 상대적으로 단순하다. 전년도에 FAFSA 학자금 신청을 했었다면 같은 ID와 비밀번호를 이용해서 FAFSA 웹사이트에 접속을 하고 FAFSA Renewal option을 click 하면 된다. 기존의 개인 계정을 이용하기 때문에 학생의 이름, 생년월일, 주소 등 기본적인 정보는 이미 입력이 되어 있는 상태다. 따라서 올해 새로 변경된 내용이나 업데이트가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만 다시 입력하면 된다. File를 마무리 하기 위해선 학생의 싸인과 부모님의 싸인이 필요하며, submit 후 conformation page는 print 해 두는 것이 좋다. 그리고 만약 2021-2022년도 FAFSA 재신청시에는 2019년 tax 보고도 함께 file해야 하는데 이는 IRS Data Retrieval Tool(DRT)를 통해 file하면 된다. FAFSA 재 신청도 정해진 날짜안에 file해야하며, 빨리 신청할수도록 학자금 보조를 많이 받는데 유리하다.

학자금 보조 재신청시에 가장 중요한 것은 지난해에 비해 가정의 재정 상태에 큰 변화가 있을 경우, 이를 어떻게 강조하느냐 하는 점이다. FAFSA 서류작성은 단순한 데이터 입력과정 일뿐 가정의 전반적인 재정변화를 다 이해시키지는 못한다. FAFSA에 입력한 테이터에 근거해 EFC가 정해지고, 학자금 보조 패키지를 만들기에 그저 학교가 판단해서 정해주는 학자금 지원 그대로 받는 것으 안일한 자세이다. 가능하면 학교 Financial Aid Officer과 미팅을 잡고, 예상치 못한 가정의 변화와 재정상태 변경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고 이해 시키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따라서 재정보조 지원을 더 받기위해선 보더 더 적극적으로 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Share it!
Kakaotalk Facebook
CLAUDIA SONG

CLAUDIA SONG

Field Manager
Allmerits Financial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