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폴리오 매니저의 시각…상반기 시장 환경 분석과 전망

투자자들이나 경제학자들 모두 한 동안 인플레이션에 대해 준비해왔다. 백신 보급이 팬데믹을 뒤로 한 경기회복을 가시화할 것이지만 역시 팬데믹이 망가트린 공급망이 이같은 경기회복의 수요를 미처 맞추지 못할 것으로 내다봤기 때문이다. 수요는 경제활동이 본격 재개되면서 상대적으로 단기간내 급증할 것이었다. 하지만 공급은 이를 따라잡지 못하게 되고, 결국 물가상승은 불가피할 것이라는 관측이었다.

06-09-2021
ken choe
상관성과 기회…시장 상관성과 '수퍼' 매니저들

대다수 펀드 매니저들이 시장을 이기지 못한다는 것은 이미 알려져 있다. 그래서 많은 일반 투자자들은 시장을 복사해 내는 인덱스 펀드를 선호하고 있다. 자문사나 자산운용사 등 전문가들도 인덱스 펀드나 인덱스 ETF 등을 포트폴리오 구성이나 운용을 위해 적극 수용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05-19-2021
ken choe
4월 고용지표의 부진

지난 주말 발표된 연방 노동부의 4월 비농업 부문 신규 고용(NFP:Non-Farm Payroll) 수치는 '쇼크'였다. 경제학자 대부분이 이 기간 약 98만개 이상의 신규 고용 창출을 예상했기 때문이다. 이날 발표된 수치는 훨씬 적은 26만6000개. 2월과 3월의 고용 수치들도 원래 발표됐던 것보다 하향 조정됐다. 결국 알려진 것보다 고용 시장 개선이 더디다는 우려로 이어지고 있다. 어떤 의미일까?

05-12-2021
ken choe
맞춤형 투자 전략 필요…인덱스 펀드 투자 시 주의사항

인덱스 펀드는 많은 투자자에게 인기가 많다. 펀드 운용비도 적고 웬만한 능동 투자 뮤추얼 펀드에 비해 성적도 좋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장점이 있으면 단점도 있기 마련이다. 인덱스 펀드의 단점과 주의 사항을 알아본다.

05-05-2021
ken choe
사고 팔 때가 수익 결정…달바 2021 연구보고서-투자 패턴

투자 업계 전문 평가기관인 '달바'가 최근 2021년 연구보고서를 발표했다. 매년 발표되는 달바 보고서는 주식, 채권, 분산 포트폴리오 등의 역사적 수익률을 집계하고 있다. 이를 통해 일반 투자자들의 성적과 투자 패턴에 대한 다양한 시사점을 제공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해는 물론, 그 이전 20여년간의 투자 실태를 읽을 수 있다.

04-22-2021
ken choe
성공투자의 걸림돌…투자 실수 유발하는 '확인 편향'

일반 투자자들의 투자 실수를 유발하는 몇 가지 감정적 경향성들이 있다. 일전에 손실 회피 편향이라는 것을 살펴본 적이 있다. 이에 더해 성공투자를 가로막는 편향적 투자심리가 몇 가지 더 있다. 그 중 하나가 '확인 편향'이다. 모든 투자자들이 갖고 있을 수밖에 없는 이런 심리적 제한성에 대해 스스로 알고 제어할 수 있다면 성공투자에 도움이 될 것이다.

04-15-2021
ken choe
지수형 연금, 은퇴 플랜 안에서 쓰는 연금

연금 상품은 그 자체가 은퇴 플랜 용도로 쓰이는 금융 상품이다. 은퇴 플랜 용도로 사용되는 금융 상품의 특징 중 하나는 수익에 대한 세금 유예 혜택이라고 볼 수 있다. 자금이 은퇴플랜 밖으로 나오기 전까지는, 즉 써야 할 때가 되어서 인출하기 전까지는 발생한 수익에 대해 세금을 내지 않는다는 뜻이다. 개인 은퇴계좌(IRA)나 401(k), 펜션 플랜 등 다른 은퇴 플랜들이 갖는 기본적인 세제 혜택 역시 바로 이 수익에 대한 세금 유예 혜택이다.

04-08-2021
ken choe
연준, 믿을 것인가 말 것인가

연방 준비제도이사회(FRB)와 투자자들의 관계는 복잡하다. 좋은 날도 있고 흐린 날도 있다. 애증의 관계라고도 볼 수 있다. 증시는 자주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 때문에 등락을 반복한다. 보다 정확하게는 인플레이션이 오를 때 연준이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를 두고 오르락내리락 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다.

03-31-2021
ken choe
전례 없는 극단적 조치…인플레이션 우려와 투자 함의

올 들어 시중 금리가 급상승했다. 이와 함께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높아 지고 있다. 당연히 정부의 지출과 연방준비제도 이사회(FRB, 이하 연준)의 적극적인 완화 정책의 필연적 결과라는 지적이 뒤따라온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인플레이션에 대한 논의의 내용과 투자자들에게 주는 함의에 대해 알아보자.

03-24-2021
ken choe
국채 수익률이 주목받는 이유

대부분 투자자는 이자에 대해 신경을 쓴다. 주식을 해도 이자를 신경 써야 하고, 채권을 하면 당연히 신경을 써야 한다. 최근 10년 만기 연방 국채 수익률이 가파른 상승세를 타면서 1.5%를 넘어섰다. 이에 따라 증시도 불안 상태를 보이고 있다. 워낙 빨리 가파르게 올라 투자자들이 주식을 비롯한 모든 투자자산의 가치를 재평가할 수밖에 없도록 강제하고 있는 형국이다. 국채 수익률이 무엇이길래 시장이 이렇게 주목하며 긴장하는 것일까.

03-11-2021
ken choe
마켓 타이밍…고점에서 투자해도 될까

낮은 데서 사고 높은 데서 파는 것이 투자수익을 남기는 당연한 메커니즘이다. 그렇다면 증시가 사상 최고점 수준에 있는 지금은 과연 투자에 적절한 시기인가. 역사상 가장 빠른 속도로 떨어졌던 지난해 코비드 장세는 많은 이들이 저점에서 손절매하도록 강요했다. 이후 많은 이들이 다시 들어가지 못한 채 역시 역사상 가장 빠르고 강력하게 전개된 회복 상승장을 장외에서 지켜만 봐야 했다.

03-04-2021
ken choe
로드맵 역할 IPS…손실 회피 위해 자산 유형·투자 방법 등 문서화

투자자의 가장 큰 적은 자기 자신이라는 말이 있다. 성공적인 투자는 일관성과 꾸준함, 용기와 균형이 필요하지만, 스스로가 이를 가로막을 때가 많기 때문이다. 성공적인 투자를 어렵게 하는 이유 중 하나로 손실 회피 편향을 들 수 있다. 손실 회피 편향이란 무엇이고, 어떻게 하면 이를 극복해 성공적인 투자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을까.

02-24-2021
ken choe
2021년 시장 분석…'신속대응' 포트폴리오 구성 필요

2020년은 전례 없던 한 해였다. 코로나바이러스와 함께 온 지난해 3월의 '베어마켓'은 이후 워낙 급등세를 보인 회복 장세 덕분에 그 역사적 의미를 미처 소화할 시간도 없이 지나간 듯하다. 어느새 2021년도 1개월이 훌쩍 지났다. 남은 2021년이 궁금할 시점이다.

02-03-2021
ken choe
성공투자의 장애물…군중심리·타이밍·패턴 맹신 피해야

정보의 홍수라는 표현은 이제 진부할 정도다. 투자자들도 그만큼 많은 정보를 늘 접한다. 예전과 같지 않다. 여기엔 분명 긍정적인 측면도 있지만, 부정적인 측면도 적지 않다. 왜냐면 정보가 넘치는 만큼 잘못된 정보도 있을 수 있고, 이 정보에 대한 이해만큼 오해도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01-20-2021
ken choe
꾸준한 투자 전략 필요…2020에서 배우고 2021을 준비한다

미·중 관계 회복 가능성 커 / 신흥시장·하이테크에 주목

01-06-2021
ken choe